과연 '전국 노래자랑' 후임 사회자는 누가될까
과연 '전국 노래자랑' 후임 사회자는 누가될까
  • 김현정 기자
  • 승인 2021.11.13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벽 이상용 임백천 이택림 등 다양한 사회자 거론돼
불후의 명곡 출연한 송해 "내가 하게 내버려 둬" 웃음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송해가 '전국 노래자랑' 후계자에 대해 답했다.

13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전설의 MC 특집이 펼쳐졌다.

김준현은 '전국 노래자랑' MC 후계자에 대해 질문했다. 송해는 "임백천은 다양한 재능이 있다"면서도 가망은 없다고 덧붙여 임백천을 실망하게 했다. 이어 "일단 외모가 있어야 하는데 이택림을 보라"며 이택림의 외모를 칭찬했다.

원래 송해는 '전국 노래자랑' 후계자로 이상벽을 점찍은 바 있다. 이상벽은 "언제나 넘어오려나 궁금한데, 송해가 '30년만 기다려라' 그랬다"고 전했다. '불후의 명곡' MC들이 확실하게 정해달라고 하자 송해는 "그냥 내가 하게 내버려 둬"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