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이용식, 한쪽 눈 실명 고백 "골든타임 놓치는 일 없길"
개그맨 이용식, 한쪽 눈 실명 고백 "골든타임 놓치는 일 없길"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9.04.29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그맨 이용식씨© 뉴스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개그맨 이용식이 한쪽 눈을 실명했다고 고백했다.

이용식은 20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실명 사실을 고백하며 화제 선상에 올랐다.

이용식은 실명 사실을 밝힌 이유로 "가족들이 걱정하는 게 싫어 숨기고 있었지만 나처럼 골든타임을 놓치는 사람들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공개하게 됐다"고 이유를 밝혔다. 그는 "시력을 잃은 후 눈동자가 마음대로 돌아가지 않도록 시선처리까지 부단히 연습했다"고 덧붙이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실명 이유에 대해서는 "과로하며 혈압 관리를 못했다"며 "'피곤해서 그렇구나. 쉬어야지'라고 생각만 하고 방치했다"고 말해 안쓰러움을 더했다.

고혈압은 눈 혈관 손상 합병증을 발생시킬 수 있다. 심한 경우 시력 손실이나 실명으로 이어질 수 있다.

한편, 1975년 MBC '제1기 코미디언 선발대회'로 데뷔한 개그맨 이용식은 MBC TV '뽀뽀뽀'를 19년간 진행하며 '뽀식이'란 애칭으로 사랑을 받아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