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트 시대'가 다시 돌아왔다
'트롯트 시대'가 다시 돌아왔다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9.05.18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사 '미스트롯' 대회 큰 인기몰이, 젊은 층도 많은 관심
1위 차지한 송가인, 전국투어 콘서트 첫 주자…'뜨거운 함성'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효 콘서트 캡처© 뉴스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미스트롯' 송가인이 효 콘서트 첫 주자로 나서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16일 밤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는 전국투어 효 콘서트가 생중계됐다.

이날 첫 번째 주자는 '미스트롯' 우승자, 송가인이었다. 그가 무대에 올라서자 객석에서는 뜨거운 함성이 터져 나왔다.

송가인은 '한 많은 대동강'을 열창한 뒤 "이렇게 많은 분들 앞에 서니까 엄청 떨린다. 저희가 떨고 부족한 점이 있더라도 예쁘게 봐달라. 발전된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미스트롯' 전국투어 효 콘서트는 지난 4일 서울 콘서트를 시작으로 8월 17일 제주까지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