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만 18세 선거권자 53만명…'교복 입은 유권자'는 6.6만명
올해 만 18세 선거권자 53만명…'교복 입은 유권자'는 6.6만명
  • 최용희 기자
  • 승인 2020.02.01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김재현 기자 = 올해 고등학교 재학생과 대입 재수생, 대학 입학생, 학교 밖 청소년 등 만 18세 유권자가 약 53만명이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이 가운데 고등학교 3학년 재학생 유권자는 6만6000여명으로 분석됐다.

23일 입시업체 종로학원하늘교육에 따르면, 오는 4·15 국회의원 총선거에서 투표권을 갖게 되는 만 18세 인구는 53만4796명으로 추정된다. 이는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 통계 및 교육통계서비스 등을 분석한 결과다.

이 가운데 올해 고등학교를 졸업해 대학교에 입학하는 만 18세가 30만9105명(57.8%)으로 가장 많았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대입 재수 등을 택한 만 18세가 9만5997명(18.0%)으로 뒤를 이었다.

올해 고등학교 3학년에 진학하는 '교복 입은 유권자'는 6만6822명(12.5%)으로 나타났다. 선거일이 오는 4월15일로 상반기에 실시돼 고3 유권자 수가 상대적으로 적은 것으로 종로학원하늘교육은 분석했다.

고교 졸업 후 취업을 결정한 만 18세는 3만2113명(6.0%), 학교 밖 청소년 등 기타 만 18세가 3만759명(5.8%)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