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용 전 인천경제청장, 통합당 인천 연수갑 경선 승리
김진용 전 인천경제청장, 통합당 인천 연수갑 경선 승리
  • 최용희 기자
  • 승인 2020.03.14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뉴스1) 강남주 기자 = 미래통합당 인천 연수갑 경선 결선투표에서 김진용 전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이 승리했다.

14일 미래통합당에 따르면 지난 12일부터 실시된 결선투표에서 김 전 청장 59%(신인가산점 7% 포함)을 얻어 48%을 기록한 정승연 인하대 교수를 11% 차로 이겼다.

김 전 청장은 “좋지 않은 경제 상황과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저를 지지해 주신 연수주민들에게 감사한다”며 “연수구와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앞선 지난 9~10일 실시된 1차 경선에서 김 전 청장은 40.5%의 득표율로 정 교수(36%)와 제갈원영 전 인천시의회 의장(27.5%)을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으나 정 교수와 오차범위(6.2%) 내로 집계돼 결선투표를 진행했다.

김 전 청장이 통합당 연수갑 후보로 확정되면 4월15일 치러지는 21대 총선에서 ‘금배지’를 놓고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의원과 일전을 벌이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